2020년 08월 08일 토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제주특별자치도, 「민방위 시설·장비」 일제 점검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장하준기자 송고시간 2020-07-05 00:00

도민안전실


[아시아뉴스통신=장하준 기자] 지난 6월 15일부터 시작한 「민방위 시설장비 일제 점검」이 오는 7월 24일까지 마무리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최근 불거진 북한의 강경 행보와 더불어 수도권 및 해외발 코로나19 제2차 팬데믹 사전 대비를 위해 일제 점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민방위 시설장비는 최적의 상태로 유지·관리해 비상사태 시 도민보호 및 대원의 임무수행 여건 보장을 위해 매년 상·하반기(연 2회) 일제 점검을 실시해 오고 있다.

이번 일제 점검에서는 비상대피시설(414개소), 비상급수시설(32개소), 민방위 장비(6종), 화생방 방독면 관리실태 등 전반적인 사항에 대한 확인을 추진 중이다.

지난해에는 전 대피시설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한 바 있다. 제주도는 소방교부세 2천만 원을 확보해 한국어 표지판을 외국어 병행 표지판으로 교체해 관광객 및 다문화 가정 등의 편의를 도모했다.

지난 5월부터는 대피시설 100개소에 민방위 휴대용비상조명등을 설치하고 있다. 향후 2023년까지 연차적으로 예산을 확보해 도내 전 대피시설에 확대 설치할 계획이다.

비상시 대피 시설을 이용하는 상황을 고려해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비상대비물품(마스크, 손 세정제 등) 확보에도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이중환 제주특별자치도 도민안전실장은 “제주도는 현재 지역 감염이 없는 상태이지만, 제주를 방문하는 관광객이 증가하는 등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노력과 개개인의 방역수칙 준수가 더욱 필요한 시점으로, 이번 민방위 시설장비 일제 점검을 포함하여 더욱 더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데 총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gkwns4424@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