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05일 수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2020 세계유산축전-경북 개막..세계유산 보편적 가치 향유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김상범기자 송고시간 2020-08-02 11:31

2020세계유산축전-경북 하회탈춤 공연.(사진제공=경북도청)

[아시아뉴스통신=김상범 기자] 경북도는 지난달 31일 안동 하회마을에서 2020세계유산축전-경북 개막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문화재청과 도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재재단과 세계유교문화재단이 주관하는 2020세계유산축전-경북은 ‘인류의 문화가치 경북에서 꽃피다’라는 주제로 경북도내 세계유산 보유지자체 경주, 안동, 영주에서 한 달간 진행된다. 

지역별로 세계유산이 지닌 보편적 가치를 전 국민과 함께 향유하고 즐기기 위한 다양한 공연, 전시, 체험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지난달 31일 안동 하회마을에서 2020세계유산축전-경북 개막식이 열렸다.(사진제공=경북도청)

이날 개막식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를 비롯해 정재숙 문화재청장, 고우현 경북도의회 의장, 임종식 경북교육감, 김형동 국회의원, 권영세 안동시장, 지역주민 등 800여명이 참석해 세계유산축전을 시작을 함께했다.

개막행사는 선유줄불놀이를 시작으로 세계유산을 테마로 창작된 전시, 공연, 예술프로그램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갈라쇼 형태로 펼쳐졌다. 

특히 역동적인 퍼포먼스를 선보인 ‘新신라오기’와 하회탈춤과 이국적 마스크팀이 합동공연을 보여준 하이마스크 공연은 참석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철우 지사는 "세계유산축전을 통해 세계유산이 지닌 의미와 가치를 국민이 공감하고 지역의 대표적인 문화 브랜드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ksb812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