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9월 24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구미시 , 제2, 3 국가산업단지 재생사업지구로 선정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김철희기자 송고시간 2020-09-10 17:02

내년도 용역비 국비 10억원 확보, 2023년까지 400억원 투입
구미시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김철희 기자] 경북 구미시(시장 장세용)가 산단 대개조 사업으로 신청한 구미제2, 3국가산업단지 재생사업이 국토교통부에서 재생사업지구로 선정돼 내년도 재생계획수립을 위한 용역비 국비 10억원을 확보했다.

'재생사업'은 조성된 지 20년 이상된 노후 산단을 재생사업지구로 지정해 업종의 재배치, 토지이용계획 변경, 기반시설 정비 확충을 통한 산업입지기능을 강화하는 사업이다.

구미시는 1산단이 2018년 재생사업지구로 지정되어 2022년까지 총사업비 484억원(국비50%)으로 재생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2, 3산단에는 2023년까지 총 400억원(국비50%)을 투입하여 재생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2, 3단지는 각각 83년, 95년 준공된 노후단지로 지속적으로 주차장과 휴식공간 등 기반시설, 지원시설 부족 문제가 제기돼왔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코로나 19로 어려운 상황에 있지만 스마트산단 사업, 산단대개조 사업, 노후산단 재생사업을 통해 기업유치, 근로환경 개선, 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구미국가산단의 부흥을 이끌고 혁신성장의 거점으로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chk150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