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9월 26일 토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도, 최승현 행정부지사 “지역경제 활력화 시책 지속 발굴해야”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장하준기자 송고시간 2020-09-15 16:30

도, 15일 범도민위기극복협의체 회의 개최…코로나 위기 극복 위한 향후 계획 논의
제주측별자치도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정식 기자] 최승현 제주특별자치도 행정부지사는 15일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시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달라”고 당부했다.


최승현 행정부지사는 이날 오전 11시 도청 탐라홀에서 ‘범도민 위기극복 협의체’ 총괄 조정협의회 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각 분과협의회별 실무TF회의 정례 개최 등 정책제안을 위한 창구를 상시 운영해 달라”며 이같이 밝혔다.

최승현 행정부지사는 “이번 제주형 2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이 전 도민을 대상으로 지급되는 만큼 소비 진작 효과로 지역경제 회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회의에는 경제, 관광, 건설경기 활성화, 1차 산업, 지역사회, 사회복지 협력분과 협의회별 회장, 부회장을 비롯해 관계 공무원 등 20여 명이 참석해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위기 극복을 위한 협력분과별 논의 상황과 향후 추진계획 및 주요 현안 사항 등을 논의했다.

각 분과를 대표해 참석한 분과협의회 회장・부회장들은 코로나19 감염병 재확산 및 장기화에 따른 지역경제 위기의 심각성에 대해 공감했다.

한편, 제주형 2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은 지난 8월 24일부터 첫 지급을 시작으로 9월 14일 현재 23만 9,800여 건에 556억 원이 지급 완료됐다. 신청 접수는 오는 9월 27일까지다.

gkwns4424@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