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9월 24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경주시, 사적지 재정비 통해 쾌적한 환경 조성 분주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이진우기자 송고시간 2020-09-17 15:48

추석맞이 왕릉 벌초 및 사적지 환경정비..색다른 볼거리 제공
경주시가 추석맞이 왕릉 벌초 및 사적지 환경정비에 나서고 있다.(사진제공=경주시청)

[아시아뉴스통신=이진우 기자] 경북 경주시가 사적지 재정비를 통해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노력으로 분주하다.

17일 경주에 따르면 민족 최대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대릉원을 비롯해 신라왕릉의 예초 작업을 실시하는 등 사적지 새 단장에 한창이다.

시는 이달 초 연이은 태풍으로 사적지 내 수목이 넘어지고 보호책이 파손되는 등 많은 피해를 입은 곳을 우선 복구작업을 하고 현장 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특히 올해 기록적인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예초작업 시기가 다소 늦어졌으나 천년을 이어온 신라의 왕릉을 벌초하는 장면을 눈 앞에서 직접 볼 수 있는 멋진 광경이 연출돼 수많은 관광객들이 사진에 담는 등 눈길을 끌었다.

이경원 경주시 도시재생사업본부장은 "이번 사적지 정비를 통해 명절 고향을 찾는 분들이 훈훈한 고향의 정취를 느끼고 경주를 찾는 관광객들이 소중한 기억을 가지고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news1117@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