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28일 수요일
뉴스홈 정치
대구시의회, 지연 현안 대응 3개 특별위원회 구성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0-09-18 18:48

왼쪽부터 송영헌 '감염병 대책 특별위원회' 위원장, 박우근 '맑은 물 공급 추진 특별위원회' 위원장, 안경은 '통합신공항 건설 특별위원회' 위원장.(사진제공=대구시의회)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대구시의회(의장 장상수)는 18일 열린 제277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에서 지역 현안 대응을 위한 △감염병 대책 특별위원회 △맑은 물 공급 추진 특별위원회 △통합신공항 건설 특별위원회의 구성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감염병 특위'는 송영헌 의원(달서구2)과 이영애 의원(달서구1)을 각각 위원장과 부위원장으로 선임하고, 총 7명의 위원이 재유행과 진정국면을 반복하며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 사태 속에서 안정적인 코로나19 관리와 지역경제 보호 및 활성화 방안 등을 마련하기 위해 활동한다.


'맑은 물 특위'에는 박우근 의원(남구1)이 위원장에, 김태원 의원(수성구4)이 부위원장에 선임됐고, 총 7명의 위원이 각각 선임됐다. 물 분쟁을 둘러싼 지역사회의 대립과 갈등을 해결하기 위해 국가가 앞장설 수 있도록 중앙정부의 적극적인 노력과 지원을 촉구하는 동시에 지역 주민들과의 소통을 중시하는 현장중심의 의정활동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통합신공항 특위'는 안경은 의원(동구4)과 윤기배 의원(동구3)을 각각 위원장과 부위원장으로 선임하고, 총 7명의 위원이 신공항 접근 교통망 확충, 공항 후적지 개발 등 주요 핵심현안 추진과정을 면밀하게 검토하고 2028년 통합신공항 개항이라는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시의회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약속한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