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1월 16일 토요일
뉴스홈 정치
영덕군의회, 일본 후쿠시마 원전오염수 방류계획 전면 철회 촉구 결의안 채택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박병일기자 송고시간 2020-11-20 16:11

동해안 지역 어민 어로 환경 위해 결의안 채택...중앙부처에 전달
20일 영덕군의회 의원들이 동해안 지역 어민 어로 환경 보호를 위해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계획 철회를 촉구하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박병일 기자] 경북 영덕군의회가 20일 제273회 제2차 정례회에서 동해안 지역 어민 어로 환경 보호를 위해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계획 철회를 촉구하고 나섰다.

손덕수 의원이 대표 발의한 이번 결의안은 일본 정부가 현재 추진하고 있는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계획을 전면 철회하고 인접 국가를 포함한 국제사회에 오염수 처리방안에 대해 동의 받을 것을 주장했다.

결의안의 주요내용은 일본정부는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추진계획을 전면 철회할 것을 촉구한다.

일본정부는 방사능 오염수와 관련된 일련의 조사행위와 의사결정 과정에 대한 모든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하고 오염수 처리 방안에 대해 국제사회의 동의절차를 거칠 것을 촉구한다.

정부는 일본산 수산물의 검역강화와 수입금지 적극 검토 등 단호하고 실효적인 대책을 조속히 마련할 것을 촉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군의회는 이번에 채택된 결의안을 청와대와 국회를 비롯해 국무총리실, 외교부, 환경부, 해양수산부, 원자력안전위원회 등 중앙부처에 전달할 계획이다.

pbi120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