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3월 08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부산 생곡 쓰레기 매립장, 직접 영향권 내 주민과 합의서 체결

[부산=아시아뉴스통신] 한창기기자 송고시간 2020-12-19 09:39

조성·운영에 따른 주민 갈등 해소와 집단 이주 밑거름 기대
지난 15일 배용한 생곡대책위원장과 이준승 부산시 환경정책실장이 생곡 매립장 조성에 따른 합의서(4차)를 체결했다./사진제공=부산시청

[아시아뉴스통신=한창기 기자] 부산시와 생곡폐기물처리시설대책위원회(이하 생곡대책위)가 생곡 쓰레기 매립장 조성 및 운영에 관한 합의에 이르렀다.

18일 시에 따르면 지난 15일 이준승 부산시 환경정책실장을 비롯한 관계 공무원과 배용한 생곡대책위원장 등 생곡 쓰레기 매립장 직접영향 지역 주민대표 간 합의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합의서는 코로나19 사태를 고려해 별도의 행사 없이 서면으로 체결됐다.

이번 합의는 그동안 지속돼 온 주민 간 갈등을 해소하고, 폐기물 등의 원활한 처리와 더불어 생곡마을 집단 이주의 근간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시와 생곡대책위는 지난 1월부터 12월까지, 44차례에 걸친 실무협의 끝에 매립장 운영에 따른 직접 영향지역 주민 지원내용 등을 담은 합의서를 체결했다. 

특히 시가 인근 직접영향 지역 주민들의 복지 증진을 위한 지원 노력과 생곡대책위의 자원순환 행정에 대한 이해 등 상호 노력의 결과 합의에 이르게 됐다.

이에 시는 기존 합의사항으로 지원해온 열악한 매립장 주변 환경에서 거주하는 직접영향 지역 내 주민을 위한 건강검진비·주거환경개선사업비 등을 지속해서 지원하고, 주민복리 증진 사업 우선 검토·육영사업 확대 등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주민 간 지속되는 갈등 해소와 350만 부산시민의 폐기물 처리 등을 위한 시와 대책위 상호 노력이 맺은 결실”이라며 “이번 합의가 차세대 매립장 확보를 위한 생곡마을 집단 이주의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asianews11@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