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1월 24일 일요일
뉴스홈 정치
박형준 예비후보, 부산혈액원에서 '사랑의 헌혈' 동참

[부산=아시아뉴스통신] 최상기기자 송고시간 2021-01-14 08:52

사진=박형준 예비후보 제공

[아시아뉴스통신=최상기 기자] 이번 4월에 치러지는 부산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박형준 국민의힘 예비후보가 지난 12일 대한적십자사 부산혈액원(헌혈의집)을 방문해 생명나눔⸱이웃사랑 실천 일환으로 ‘사랑의 헌혈’ 릴레이 운동에 동참했다.
 
박 예비후보는 최근 코로나19 재확산과 갑자기 추워진 날씨 등으로 인해 헌혈자가 지속적으로 감소해 향후 혈액부족이 심각하게 우려된다는 소식을 접하고  헌혈이 가능한 캠프 자원봉사자 7명과 함께 단체 헌혈에 나섰다.
 
대한적십자사 부산혈액원에 따르면, 부산의 혈액보유량이 3.1일분(01월11일 오전 10시 기준)으로 주의(3일분 미만)단계를 겨우 넘겼지만 안정(5일분)단계에는 한참 밑도는 수치다
 
헌혈의 집 관계자는 “2021년 새해에도 코로나 19의 종식이 보이지 않고, 심지어 동절기까지 겹쳐 헌혈 참여자가 감소하고 있어 무엇보다 시민들의 자발적인 헌혈 참여가 절실한 시점”이라며, “어려운 시기에 박형준 예비후보와 캠프 관계자 분들이 단체로 헌혈에 참여해줘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전했다.
 
헌혈에 참여한 박형준 예비후보는 “코로나 발생 이후 부산뿐만 아니라 전국적으로 혈액 공급이 부족해 중증 환자 등 혈액이 필요한 환자들의 수술이 연기되는 등 혈액 공급에 어려움이 있다는 소식을 들었다”며, “작은 나눔이지만 저와 캠프자원봉사자들의 헌혈에 참여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어 다행”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헌혈을 한 박형준 예비후보와 캠프관계자 7명 전원은 부산시의 위급한 환자들에게 혈액이 우선 공급될 수 있도록 부산혈액원에 헌혈증을 모두 기부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