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1월 28일 목요일
뉴스홈 정치
이낙연 "방역 형평성, 시비가 최소화 되도록해야"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조이호기자 송고시간 2021-01-14 14:37

전국민 무료접종 방침, 치료제도 국가 책임으로 가야.
이낙연 당대표가 국회 본청 당대표회의실에서 열린 국난극복 K뉴딜위원회 점검회의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더불어민주당

[아시아뉴스통신=조이호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방역 형평성에 대해 시비가 최소화 되야한다고 밝혔다. 

이낙연 대표는 14일 국난극본 K뉴딜위원회 점검회의에서  방역형평성에 대해 "업종간의 형평성, 공정성과 수용 가능성이 핵심이다"며 "시비가 최소화 되도록 해야된다"고 요청했다. 

또 그는  "문재인 대통령이 이미 전국민 무료접종 방침을 밝혔다, 치료제도 국가 책임으로 가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런 점에서 무료 사용을 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이 당대표는 "자유롭게 단풍놀이를 할 수 있을까, 이런 국민들의 소박한 요망"이 있다며 "11월 집단 면역 일정이 있지만 더 당길 수는 없을까"라며 주문했다. 




aurumflos@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