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3월 06일 토요일
뉴스홈 정치
허태정 시장, 박병석 국회의장에게 대전시 주요 현안 지원 요청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정예준기자 송고시간 2021-01-22 16:11

대덕특구 재창조 사업, 국가프로젝트로 관리방안 등 건의
박병석 국회의장(오른쪽)이 22일 대전시청을 방문한 가운데 허태정 대전시장(왼쪽)이 업무보고를 통해 2021년 시정 추진방향을 설명하고 주요 현안에 대한 국회의 지원을 요청했다./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정예준 기자] 박병석 국회의장이 22일 대전시청을 방문한 가운데 허태정 대전시장이 박 의장에게 2021년 시정의 추진방향을 설명하고 주요 현안에 대해 국회 차원의 국비 지원 등을 요청했다. 
 
허 시장은 이날 업무보고를 통해 지난 해 코로나19 방역과 지역경제 위기를 극복해 가는 과정에서도 오랜 숙원사업을 해결하고 혁신성장 동력을 확보하는데 있어 적극적인 국회의 지원과 관심에 대해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올해 시정방향으로 대전형 뉴딜의 본격적인 추진을 통한 디지털 혁신경제 전환과 ‘걷기 좋은 천리 길’을 조성하는 등 탄소중립을 실현하는 것은 물론 충청권 메가시티를 중심으로 중부권의 거점 도시로서 국가 균형발전을 선도할 것을 보고했다.

주요 현안으로 대덕특구 재창조 사업을 국가프로젝트로 관리방안과 함께 충청권 메가시티의 기반이 될 수 있는 광역철도 2단계 건설과 보령~대전~보은 고속도로 건설이 국가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건의했다.

아울러 주요 국비사업으로 트램 지선 신설 추진, 유성대로~화산교(동서대로) 도로 개설, 도안동로 확장공사, 대전교도소 이전, 혁신도시 조성 및 공공기관 유치, 서대전~진주 간 철도 건설, 서대전IC~두계3가(국도 4호선) 도로 확장, 도심 통과 경부선‧호남선 철도 지하화, 대전의료원 설립, 호남선 고속화 사업 등을 건의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올해는 민선7기의 축적된 경험과 성과를 토대로 대전이 대한민국 균형발전을 선도하며 새로운 도약의 성과를 창출해 내야하는 중요한 한 해”라며 “한국판 지역균형 뉴딜의 성공과 혁신도시의 새로운 모델 등이 대전에서 제시될 수 있도록 국회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지난해 트램 승인, 혁신도시 지정, 의료원 예타면제 등 의미 있는 일들이 많이 있었다”며 “이제 시작이니 각 사업들의 내실을 채워가는데 적극 협조하겠다"고 답했다.

jungso9408@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