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3월 06일 토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서귀포시, 찾아가는 개인정보보호·정보보호서비스 ‘호응도 높아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1-01-23 10:20

정보보호 교육.(제공=서귀포시)

[아시아뉴스통신=김시훈 기자] 서귀포시는 지역주민과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 '혼디 어우렁 수눌멍! 개인정보보호·정보보호 실천문화 캠페인'에 대한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나 시민들의 정보보호 인식향상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지난 22일 밝혔다.

서귀포시는 2015년부터 시민과 함께 건전한 정보보호 실천문화 확산과 역량 강화를 도모하기 위해 찾아가는 개인정보보호·정보보호서비스인 “혼디 어우렁 수눌멍! 개인정보보호·정보보호 실천문화 캠페인”을 해오고 있다.

‘혼디 어우렁 수눌멍’은 표준어로 ‘같이 어울려 서로 도움을 주고받는 품앗이’란 의미로 시는 사람이 보안의 중심이며, 개인정보보호·정보보호에 서로서로 힘쓰는 것이 정보보호 역량 강화의 핵심이라는 판단에서 출발했다.

주요 서비스 분야로는 중소기업 대상 찾아가는 개인정보보호 컨설팅 서비스, 맞춤형 개인정보보호 교육 서비스가 있다.

먼저, 예산․인력 등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비영리 단체 11곳을 대상으로 △맞춤형 개인정보보호·정보보호 컨설팅 서비스 △개인정보보호 조치 지원 △종사자 대상 맞춤형 개인정보보호·정보보호 실무자 교육 서비스 등의 찾아가는 개인정보보호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였다.

또한, 시민과 공무원을 대상으로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 찾아가는 대면·비대면 방식으로 개인정보보호의 이해, 사례 중심의 개인정보보호 실천 방법 등 맞춤형 개인정보보호 교육을 27회 실시하여 608명이 무료로 이수하였다.

캠페인에 참여한 시민과 기업 중 376명을 대상으로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90.3%가 ‘매우 만족’한다고 응답했다.

특히, 시민들이 개인정보보호·정보보호 서비스를 받기 전보다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호에 대한 인식이 향상되어 업무수행에 많은 도움이 된다고 응답했고, 앞으로도 다양한 방식의 교육 기회 및 맞춤형 컨설팅 지원이 확대되었으면 좋겠다는 의견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맞춤형 컨설팅 지원 및 교육과정 이수 만족도에 대해서는 97%가 만족한다고 응답했고, 교육과정과 내용 이해 정도는 87.23%, 컨설팅 기여도는 93.82%가 만족한다고 응답했다.

반면, 개선사항으로는 △비대면 교육과 컨설팅을 받을 수 있는 기회 확대 △교육대상을 농어촌 마을 주민 대상으로 확대 등으로 나타났다.

서귀포시 관계자는“개인정보 보호와 정보보안의 중요성이 날로 부각되어 감에 따라 시민 스스로 개인정보의 소중함을 알고, 스스로 변화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모든 시민과 기업의 인식향상과 역량 강화가 중요”하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캠페인 활동에 어려움이 있지만, 이번 만족도 조사를 바탕으로 미흡한 점을 개선해 올해에도 개인정보 보호의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상과 범위를 확대하여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