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2월 26일 금요일
뉴스홈 정치
채계순 대전시의원, 1인가구 지원 정책간담회 열어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선치영기자 송고시간 2021-02-23 16:38

대전시의회 채계순 의원(민주당, 비례대표)이 23일 시의회 대회의실에서 대전광역시 1인가구 지원 정책간담회를 진행했다./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선치영 기자] 대전시의회 채계순 의원(민주당, 비례대표)이 23일 시의회 대회의실에서 대전광역시 1인가구 지원 정책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김성자 법동종합사회복지관 부장, 김주희 대전시 가족돌봄과장, 류유선 대전세종연구원 시민행복연구실장, 서한나 비혼여성커뮤니티‘비혼후갬’운영자, 이옥분 대전경찰청 성평등정책 행정관, 전숙희 전 여성인권 티움 대표 및 연령별 1인가구 대표 등이 참석해 1인가구 지원을 위한 제도 확충 건의 및 의견을 청취하고 필요한 지원 정책을 제안하는 자리를 가졌다.
 
채계순 의원은 지역공동체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1인가구 실태조사를 기반으로 한 세대별·유형별 맞춤형 정책수립과 지역커뮤니티 형성 및 그 속에서 세대별 소통과 연대를 통한 정책 발굴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정책의 방향성으로 △경제활동, 주거, 건강, 여가 등 생활전반에 대한 세부항목별 1인가구 실태조사를 통한 시의 기본정책과 이에 발맞추어 자치구별 특성에 맞는 정책수립 △청년 1인가구가 정착할 수 있도록 주거정책을 뛰어넘어 생활, 문화 등을 포함한 종합생활커뮤니티 형성지원 △정책대상에서 소외되고 있는 4050 중장년 1인가구의 지원 △지역 커뮤니티 등과의 협업을 통한 1인가구 생활지원 등을 제안했다.
 
한편 2019년 통계청 자료에 의하면 대전시 1인가구 현황은 전체가구대비 33.7%로 전국 평균 30.2%보다 높으며 전국에서 가장 1인가구 비중이 높은 도시다. 1인가구는 향후 한국의 인구감소 예상 시점(2029년) 이후에도 계속 증가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정부에서는 건강가정기본계획에 1인가구 정책을 포함하여 수립하도록 하고 지자체에서도 관련 정책을 수립 및 시행중에 있어 앞으로 1인가구대상 지원의 수요가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sunab-46@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