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4월 22일 목요일
뉴스홈 정치
더불어민주당 도종환 비대위체제 운영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조이호기자 송고시간 2021-04-08 18:07

도종환 더불어 민주당 의원이 8일 지도부가 4.7 재보궐선거 패배후 책임을 지고 사퇴함에 따라 7일간의 비상대책위원장으로 임명됐다./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조이호 기자]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8일 4.7 재보궐 선거 패배에 책임을 전원 사퇴했다.

민주당은 지도부 총사퇴 기자회견 후 민주당은 최고회의를 열고 비대위 구성안을 의결했다.  

지도부가 전원 총 사퇴함에 따라 구성된 비상대책위원회는 3선의 도종환 의원을 위원장으로 김영진, 민홍철, 오영환, 이학영, 신현영 의원, 박정현 대전 대덕구청장 등 7명이 함께 한다. 

비대위체제에서 민주당은 전당대회를 5월 2일로 앞당겨 실시하고 전당대회준비위원회와 당선거관리위원회도 설치해 운영한다. 

이와더불어 원내대표 선출은 한달 앞당겨 오는 16일 경선을 통해 선출하고, 경선을 통해 선출된 신임원내대표가 비대위원장을 맡게 된다. 

또한 전당대회준비위원장은 변재일 의원, 중앙당 선관위원장에는 이상민 의원이 임명됐다. 

한편 김태년 당대표 직무대행은 사퇴 기자회견에서 "새로 선출된 지도부가 민심에 부합하는 혁신을 선도할 것이다. 저희들은 이제 평당원으로 돌아가 민주당 혁신에 헌신하겠다"고 말했다. 


aurumflos@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