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6월 23일 수요일
뉴스홈 정치
김남국, 황보승희의 '김정숙 배후설'에 격앙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의일기자 송고시간 2021-05-16 06:00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의원./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윤의일 기자] 김남국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5일 최근 황보승희 국민의힘 의원이 제기한 의문에 대해 “‘카더라 소문’과 자신의 ‘뇌피셜’에 근거한 무책임한 주장을 즉각 사과하기 바란다”고 비판했다.

앞서 황 의원은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임명을 비판하면서 “임혜숙 장관 임명 강행 뒤에는 영부인 김정숙 여사가 있다는 얘기도 나온다”며 ‘영부인 배후설’을 제기했기 떄문이다.

김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정치 공세의 대상이 정치인이나 국회의원이나 대통령도 아니고 대통령 부인이다. (의혹 제기에) 더 신중하고 더 조심해야 할 필요가 있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김 의원은 또 “지금이라도 황보 의원은 자신의 근거 없는 무책임한 발언에 대해서 즉각 사과해야 한다”며 “대충 어물쩍 사과 없이 넘어간다면 과거의 무책임한 구태정치인들과 다를 바 없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어 "게다가 이것이 생방송이나 인터뷰 도중에 우발적으로 실수로 나온 발언도 아니고, SNS에 공개된 글에 의한 것이라니까 더욱 황당하다"면서 "지금이라도 황보승희 의원은 자신의 근거 없는 무책임한 발언에 대해서 즉각 사과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news0627@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