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6월 24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부산시, 해수욕장 개장대비 방역 준수 합동 캠페인 개최

[부산=아시아뉴스통신] 최상기기자 송고시간 2021-06-04 21:16

◈ 6.5. 해운대해수욕장, 부산시-해운대구-경찰청(서)-민간단체-자원봉사자 해수욕장 방역 준수 합동 캠페인 전개
◈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취식금지 등 방역지침 홍보 ▲단속 개시에 앞선 계도 활동 등
부산시청사 전경(사진제공=부산시)

[아시아뉴스통신=최상기 기자]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6월 5일 오후 2시 해운대해수욕장에서 해운대구, 부산경찰청(해운대경찰서), 시민단체, 자원봉사자 등 60여 명과 함께 해수욕장 방역 합동 캠페인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해수욕장 개장 시기를 맞아 내·외국인 관광객들의 방역지침 준수를 독려하기 위해 대대적으로 마련되었다. 해수욕장 방역지침에 대한 거리홍보뿐만 아니라 마스크 미착용, 5인 이상 거리두기 위반행위 등에 대한 합동 단속도 병행한다.
 
올해 해수욕장 집합제한 행정명령은 부산지역 7개 해수욕장을 대상으로 개장 기간인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발령되나, 지난 6월 1일 안전개장한 해운대해수욕장과 송정해수욕장은 오는 6월 7일까지 집합제한 행정명령 계도기간을 거친 후 6월 8일부터 행정명령 유효기간이 적용된다. 이에 따라, 8월 말까지 백사장은 물론 주변 호안도로 등 해수욕장 주변에 대해 본격적인 단속이 계속된다. 부산시는 금년도 해수욕장별 공무원, 희망근로, 방역요원 등을 배치해, 집합제한 단속을 한층 강화할 방침이다.
 
앞서 부산시는 해수욕장 방역대책으로, ▲방문객 안심콜 도입 ▲근무자 발열확인용 체온스티커 부착 ▲거리두기 단계별 해수욕장 운영기준 ▲해수욕장 혼잡신호등 ▲파라솔 2m 거리두기 및 현장배정제 ▲편의시설 및 시설물 방역 강화 ▲해수욕장 코로나 대응반 운영 ▲개장 기간 집합제한 행정명령 등 전년 대비 보완된 방역대책을 마련한 바 있다.
 
한편, 부산시는 지난 5월 29일, 30일 미 현충일을 맞은 주한미군 등 외국인 다수가 해운대해수욕장에서 마스크 미착용, 음주, 흡연 등 방역수칙을 위반한 행위에 대해 국내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도록 한미연합사령부와 국방부 측에 요청하였으며, 오는 7월 4일 미 독립기념일 전·후에 같은 행위가 재발하지 않도록 강력히 요청하는 공문을 발송하였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해수욕장 감염병 예방은 방역 당국의 노력과 더불어 이용객들의 방역수칙 준수가 매우 중요한 만큼, 피서객과 해수욕장 주변 업소에서는 자발적인 방역수칙 준수에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