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6월 22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제주형 제4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지급 막바지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1-06-08 16:42

제주도청./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형 제4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지원대상 8개 분야 중 7개 분야에 대한 신청 접수를 마감한 결과, 총 4만9000여 업체(명)에 291억 원의 지원금을 지급했다고 8일 밝혔다.
 
제주형 제4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은 재난관리기금과 재해구호기금 약 326억 원 규모로 조성됐으며, 지난 1월 29일부터 소상공인 등 8개 분야·5만2,000여 업체(명)를 대상으로 접수가 시작됐다.
 
제주도는 이달 4일 기준 ▲소상공인 4만3900여 업체·242.7억 ▲여행업·기타관광업 816업체·22억 ▲휴·폐업자 1430명·7억 ▲전세버스 운수종사자 658명·6.6억 ▲예술인 610명·4.5억 ▲법인택시기사 1425명·7.6억 ▲무형문화재 52명 0.3억 ▲사립박물관·미술관 44업체·1억 원을 지급했다.
 
제주형 제4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지원대상 중 6개 분야에 대한 지급을 완료했다.
 
이어 소상공인은 지난 5월 31일 신청 접수를 마감해 지원금 심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예술인은 오는 18일까지 신청 접수를 받을 예정이다.
 
제주형 제4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소상공인 지원은 정부 버팀목자금 접수기간이 5월 6일까지로 늘어남에 따라, 접수기간이 5월 31일까지로 연장됐다.
 
제주도는 제주형 제4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소상공인 지원 신청자에 대해 정부버팀목 자금 수급여부 조회와 지원금 지급 심사·보류건에 대한 이의신청 등의 결과 등을 심사해 오는 7월까지 집행할 계획이다.
 
또한 현재 추가로 접수가 진행 중인 제주예술인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접수는 오는 6월 18일에 마감해 6월말 지급할 예정이다.
 
최명동 도 일자리경제통상국장은 “제주형 제4차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신청 접수가 종료됨에 따라, 미지급된 소상공인 등 코로나19 피해계층 재기를 위해 신속히 지원금 집행을 추진해 7월중으로 마무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