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8월 04일 수요일
뉴스홈 정치
조원진 대표 희망살리기 민생투어2 '고성·마산어시장·양산남부시장' 방문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이재화기자 송고시간 2021-06-18 09:29

조 대표“지방경제 살리는 국토균형발전 정책 혁명적으로 마련해야”
[아시아뉴스통신=이재화 기자] 조원진 우리공화당 대표가 경북에 이어 경남에서 희망살리기 두번째 민생투어를 이어가며 국토균형발전과 지방경제 살리기 방안을 제시했다.

조원진 대표는 16일 오전 8시 고성시장, 11시 마산어시장, 오후 2시 30분 양산남부시장에서 진행한 희망살리기 민생투어에서 “지방도시가 수도권 집중화에 따른 급격한 인구감소로 서민들의 삶이 어려운 상황으로 지금의 수도권 집중화 정책은 지방도 죽이고 수도권도 죽이는 것”이라면서 “국토균형발전은 지도자가 앞장서서 국민을 설득해야 하고, 혁명적 사고를 가지고 국민 전체가 잘사는 삶의 혁명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원진 대표 마산어시장 민생투어 현장 모습.


조 대표는 이어“지방도시의 가장 큰 문제는 청년일자리 문제, 저출산 문제, 어르신들의 삶의 질 문제인데, 문재인 정권은 국민 세금으로 일회성 퍼주기에만 급급해하고 있다”면서 “10년, 20년을 내다보고, 지방의 삶이 서울과 수도권의 삶과 같을 수 있도록 종합적인 혁신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에 대해 조원진 대표는 “전세계에서 뇌물 한 푼 받지 않은 깨끗한 대통령이 징역 22년형을 받는 나라는 없다”면서 “거짓촛불의 앞잡이 노릇을 하여 결코 태어나서는 안 될 문재인 좌파독재정권을 만들더니, 이제는 보수정당을 기웃거리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먼저 국민께 석고대죄해야 한다”고 말했다. 
 

조원진 대표 마산어시장 상인들과 간담회 관련 모습.


특히 조원진 대표는 “윤석열 전총장이 말도 안되는 직권남용, 경제공동체, 묵시적 청탁이라는 칼을 들고 박근혜 대통령을 억지 구속시키더니, 이제와서 불구속을 핵심 기조로 가지고 있었다는 말을 언론에 흘리고 있다”면서 “이중플레이를 하며 자기 살길만 찾아 다니는 윤석열 전총장은 분노하는 국민의 ‘민심의 칼’을 반드시 맞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조원진 대표는 6월 18일 오전 8시 경북 경산 자인시장, 오전 11시 칠곡 약목시장, 오후 2시 30분 문경 점촌시장에서 세번째 민생투어를 각각 이어갈 예정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 : 정준규 ( : 2021-06-17)
    역시 국민이 스스로 만든 정당, 우리공화당입니다. 나라다운나라 자랑스런 대한민국으로 정상화를 할수있는 시대정신의 지도자는 조원진대표이십니다.
  • : 변성진 ( : 2021-06-16)
    우리공화당이 희망살리기 민생투어는 문정권이 망쳐놓은 재래시장을 살리고 국민들에게 희망을 주는 대단히 좋은 일이다!
  • : 박덕희 ( : 2021-06-16)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하기위해 4년넘게 문재앙정권에 투쟁하는 보수우파 정당은 유일하게 우리공화당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