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27일 월요일
뉴스홈 칼럼(기고)
(기고)화재 안전 추석 보내기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제정준기자 송고시간 2021-09-03 20:54

이진황 경남 남해소방서 서장.(사진제공=남해소방서)

계속될 것 같던 무덥던 여름이 지나고 가을이다. 하늘은 높고 서늘한 바람과 따사로운 햇살이 어우러져 활동하기에 좋은 계절이다. 하지만 코로나19 시기인 만큼 외부활동에 제약이 따를 수밖에 없을 것이다.

현재까지도 지속적으로 많은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면서 이번 추석에도 고향집 방문을 자제하는 것이 안전하게 명절을 보내는 것이지만 상황이 여의치 않은 분들도 많을 것이다. 추석 연휴 동안 사건·사고가 많이 발생하는데 그 중 화재로 인한 피해가 크다. 그렇다면 화재가 발생하면 우리는 어떻게 대처 해야할까? 
 
최근 5년간 도내 추석 연휴 동안 화재 86건 재산 피해액 6억 6천여만 원이 발생하였다. 코로나19 시기인 지난해에도 많은 화재가 발생한 만큼 올해도 화재를 대비해야 할 것이다. 장시간 집을 비울 경우를 대비해 전기차단기를 내리고, 가스밸브를 잠그는 등 예방을 생활화해야 하고, 주방에서 차례 음식 등을 많이 요리하게 되는데 이때 주방용 소화기를 배치하도록 하자. 아울러 주택용 소방시설(소화기, 감지기)을 가정마다 설치하고, 우리나라 대표 명절인 추석을 맞이하여 주변 친·인척 가정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선물해 안전한 명절을 보내길 바란다. 

남해소방서에서는 군민들이 화재로부터 안전한 추석을 보내기 위해 코로나19 관련시설, 요양병원 등 화재안전 컨설팅 실시 할 계획이다. 주요내용으로는 △관계자 면담 및 화재안전 당부, 화재취약요인 제거 △소방안전관리자 등 관계인 비상연락망 체계 구축 등 이다. 또한 추석 연휴동안 특별경계근무에 들어가 다중운집장소인 남해전통시장에 소방력을 전진배치함과 동시에 화재취약대상을 대상으로 예방순찰을 실시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속에서 두 번째로 맞이하는 추석 연휴 동안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야 하고, 언제 어디서나 안전사고가 발생할 수 있다는 것을 유념하며 우리 모두 안전한 추석을 보내기 바란다.

jjj5670@hanmail.net
※사외 기고는 본사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실시간 급상승 정보

포토뉴스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