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27일 월요일
뉴스홈 스포츠
옥래윤 원챔피언십 타이틀전, 美신문도 주목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09-11 06:00

(사진제공=ONE Championship)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옥래윤이 원챔피언십(ONE Championship) 챔피언에 도전하는 4번째 한국인이 되자 미국 유력 언론도 관심을 보였다.

미국 일간지 ‘USA투데이’는 7일(이하 한국시간) ‘이번 달 주목할만한 세계종합격투기 챔피언전 3경기’를 선정했다. 오는 24일 옥래윤이 싱가포르에서 치르는 원챔피언십 라이트급 타이틀전은 2번째로 소개됐다.

옥래윤은 원챔피언십 라이트급 챔피언 크리스천 리(한국어명 이성룡·미국/캐나다)의 3차 방어전 상대로 나선다. 한국인 원챔피언십 타이틀전은 2012·2013년 박광철 김수철, 2014년 김대환 이후 7년 만이다.

‘USA투데이’는 “원챔피언십 챔피언 크리스천 리는 국제적인 스타에서 슈퍼스타로 커가는 종합격투기 선수”라면서도 “옥래윤 역시 이런 리를 눌러버릴 수 있는 파이터다. 충분히 위협적”이라며 명승부를 기대했다.

옥래윤은 지난 4월 UFC 전 챔피언 에디 알바레즈에게 만장일치 판정승을 거두며 본격적으로 세계 무대에 이름을 알렸다. UFC 챔피언 출신을 이긴 2번째 한국인이다.

당시 옥래윤은 다운을 뺏는 등 경기 첫 5분 동안 알바레즈를 압도하여 깊은 인상을 심어줬다. ‘왜 1라운드에서 TKO 선언이 나오지 않았는가?’라는 질문이 기자회견에서 나올 정도였다.

원챔피언십은 올해에만 미국 독일 스페인 세르비아 체코에서 첫 대회를 여는 등 2011년부터 19개국에서 178차례 이벤트를 개최했다. 한국에는 IB SPORTS로 방송된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