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1월 20일 목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부산시, 2022년 청년로컬크리에이터 앵커도시로의 비전 제시

[부산=아시아뉴스통신] 최상기기자 송고시간 2021-12-28 08:44

지난 16일 해운대 창업공간 100에서 성과보고회 개최, 우수기업, 투자사 등 약 20여 명 참석
운영·앵커 기관별 사업설명, 우수기업 설명회(IR) 등 1차년도 사업성과 공유
부산시청사 전경(사진제공=부산시)

[아시아뉴스통신=최상기 기자] 부산시는 지난 16일 사업운영 및 앵커기관, 우수기업, 투자사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해운대 창업공간 100에서 「2021 부산 청년 로컬크리에이터 육성사업」 1차년도 성과보고회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추진한 「부산청년 로컬크리에이터 육성사업」은 지역자원 기반의 혁신적 아이디어를 보유한 청년들을 발굴하여 전문교육 및 멘토링을 통한 사업화를 지원하여 지역경제의 새로운 원동력으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 3월 특화 분야(F&B) 대상 전문 운영·앵커기관 공모를 통해 삼진이음, 티스퀘어, 어반브릿지, 알티비피얼라이언스를 선정하고 로컬크리에이터 230여 명을 발굴·교육해왔다.
 
공모로 선정된 기관들은 지난 1년간 로컬크리에이터라는 개념에 대한 정립 및 발굴, 아이템 선정, 맞춤형 교육, 투자유치, 사업화 지원 등 단계별 프로그램을 운영을 통해 로컬크리에이터를 발굴해왔으며, 활성화 거리로 지정된 영도구·부산진구 일대에서 로컬제품 팝업스토어, 플리마켓 등을 지속 개최하며 로컬크리에이터 활동을 홍보했다.
 
이번 성과보고회에서는 ㈜크립톤, ㈜스마트파머, ㈜오픈트레이드 등의 투자사들을 초청하여 기관별 최종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4개사의 기업설명회(IR)가 열렸다.
 
선정된 기업은 ▲아르프(로컬재료 활용한 비건레스토랑) ▲싸이퍼(로컬 테일러 기반의 신체 치수측정 및 의류 추천플랫폼) ▲사보이사우나(해외 로컬크리에이터를 위한 국내 로케이션 플랫폼) ▲홍경련(차&술 공간비지니스) 등이며, 해당 기업들은 다양한 사업계획을 설명하고 참여 투자사들은 사업의 구체화 계획 및 재원조달방안 등 현실적인 투자 조언을 했다.

시는 2022년에도 행정안전부 로컬크리에이터 지원사업, 영도구 맞춤형 창업지원사업 등을 신규 편성하는 등 총 15억 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로컬크리에이터에 대한 전방위 지원을 확대할 예정이다.
 
고미자 부산시 청년산학창업국장은 “코로나19로 제한적인 상황에서도 로컬크리에이터라는 생소한 개념을 정립하고, 적극적인 프로그램 운영과 참여로 성과를 이뤄낸 참가자들에 감사와 격려의 말씀을 전하며, 내년에도 로컬크리에이터의 지속적인 성장을 전폭 지원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