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1월 21일 금요일
뉴스홈 정치
이재명 "대중골프장 일방적 요금 인상 억제할 것"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2-01-09 02:03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는 8일 대중골프장의 운영과 관련한 '소확행 공약'을 발표했다.

이 후보는 이날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42번째 소확행 공약에서 "골프 인구 500만 시대에 걸맞게 대중 골프장 운영 방식을 건전화하겠다"며 "과도한 요금 억제, 유사 회원 모집 금지로 대중골프장 운영을 바로잡겠다"고 밝혔다. 

그는 "그간 비싼 이용료와 금지된 유사회원모집 등으로 이용객의 불만이 높다"며 "코로나 이후 이용자 급증을 틈타 지난 2년간 19%에 달하는 요금을 인상한 것은 횡포나 다름없다"고 지적했다.

이를 위해 대중골프장의 회원제식 운영 근절과 대중골프장 운영심사제 도입을 전면에 내세웠다. 

이 후보는 "지난 연말 통과한 체육시설법에 따라 대중골프장의 회원모집 금지, 이용우선권 제공과 판매 금지 등의 규정이 잘 지켜지도록 문체부와 지자체의 유기적 협조 아래 철저히 감독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대중골프장 운영심사제를 도입하겠다"며 "체육시설법 개정 후속 조치에 따른 규정을 신설해 일방적인 요금 인상을 억제하고 적정 수준을 유지하도록 관리를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난해 대중제 골프장 전체에 감면해준 세금 액수가 7000억원이 넘는다고 한다"며 "국민이 편리하고 쾌적하게 이용하도록 혜택을 보장한 만큼, 앞으로는 제대로 운영되도록 철저하게 점검하고 바로 잡겠다"고 강조했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