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6일 일요일
뉴스홈 금융/주식/증권
DGB대구은행, 10년 만기 신용대출 출시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2-05-24 17:18

DGB대구은행은 10년 만기 가계신용대출 상품을 출시한다./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DGB대구은행(은행장 임성훈)은 다음달 2일부터 분할상환방식 신용대출의 대출 기간을 최장 5년에서 10년으로 늘리는 10년 만기 가계신용대출 상품을 내놓는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지난 3월 주택담보대출의 기간을 최장 35년에서 40년으로 늘린 것에 이은 것으로, 이처럼 대출 만기가 길어지면 고객이 한 달에 부담해야 하는 원리금은 줄어들게 되고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도 낮아지는 효과가 있다.

예를 들어 이미 연4.00%(원금균등상환)로 40년 만기의 주담대 2억원을 보유하고 있는 직장인 A씨(연소득 5000만원)가 연5.0%의 금리로 신용대출을 추가로 받을 경우, 만기를 5년으로 설정하면 신용대출은 약 2900만원이 가능하지만 만기를 10년으로 늘린 경우 약 4800만원까지 가능해져 약 1900만원의 한도가 늘어나는 효과가 있다.

올해 7월부터는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규제가 더 강화돼 총 대출액이 1억원만 넘어도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40%를 적용받게 돼 대출 한도가 더욱 축소될 수 있다. 이에 따라 대출을 받는 고객 입장에서는 만기가 길어진 대출 상품이 유리할 수 있으나 총납입해야 하는 이자가 증가한다는 점은 유의해야 하며, 10년 만기 중·장기 신용대출의 상담 및 신청은 DGB대구은행 전 영업점에서 가능하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고객의 원리금 상환 부담 경감 및 선택권 확대 등 고객 편의성 증대를 위해 중·장기 신용대출 상품을 출시했다"면서 "지난 2월 주택담보대출 및 전세대출의 한시 특판을 통해 대출 실수요자들에 대한 금리 우대 정책과 'DGB NEW 절친기업 대출 우대금리 이벤트'를 시행하는 등 늘 고객 만족도 향상을 위해 고민하고 있는 DGB대구은행은 지역 대표은행으로 다양한 시도를 통해 고객 만족도 제고와 금융서비스 향상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