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7일 월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가스公, 고강도 수소 배관 개발로 수소 인프라 구축 앞장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2-05-24 17:26

한국철강협회와 고압 주배관용 수소 배관 개발 업무협약 체결
한국가스공사가 한국철강협회와 24일 '고압 주배관용 수소 배관 개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오른쪽 다섯 번째부터 정광재 한국가스공사 수소사업본부장, 박을손 한국철강협회 친환경에너지강재위원장./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24일 대구 엑스코에서 한국철강협회(회장 최정우)와 '고압 주배관용 수소 배관 개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정광재 가스공사 수소사업본부장, 박을손 한국철강협회 친환경에너지강재위원장 등 양 기관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으로 △국산 수소 혼입·전용 고압 배관 개발 △천연가스 배관을 활용한 수소 혼입 검증 △관련 국내 법규 제·개정 등 다양한 분야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현재 가스공사가 운영 중인 고압·대용량 천연가스 인프라를 활용한 수소 공급을 위해서는 이에 특화된 안전하고 경제적인 고강도 철강재 및 수소 배관 개발이 필요하다.

정광재 수소사업본부장은 "앞으로 철강협회와 긴밀히 협력해 기자재 국산화를 통한 수소 공급 인프라 마련 및 수소경제 활성화에 선도적 역할을 수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정부는 온실가스 감축 및 수소 공급 확대를 위해 민관 합동으로 '도시가스 수소 혼입 실증 추진단'을 발족했으며, 가스공사는 그 일원으로서 2026년 도시가스 수소 20% 혼입 상용화를 목표로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