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15일 월요일
뉴스홈 인사
이달희 전 정무실장, 경북도 경제부지사 내정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김상범기자 송고시간 2022-06-21 11:10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 내정자.(사진제공=경북도청)

[아시아뉴스통신=김상범 기자] 경북도는 신임 경제부지사에 이달희(여 60) 전 경북도 정무실장을 내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달희 신임 경북도 경제부지사 내정자는 민선7기 경북도 정무실장을 맡아 중앙정부와 도의회, 정당, 사회단체 등 업무를 총괄하면서 굵직한 도정현안을 원만하게 해결한 바 있다.

또한 행정의 최일선에서도 능동적인 업무처리를 통해 현장의 경험도 충분하게 쌓아왔다.

특히 국회 정책연구위원, 여의도연구원 아카데미 소장 및 수석전문위원, 새누리당 경북도당 및 대구시당 사무처장 등을 역임했다.

풍부한 정책연구 경험과 뛰어난 업무추진력, 그에 따른 역량을 두루 갖춰 경북도의 새로운 경제사령탑의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달희 신임 경제부지사 내정자는 대구 출신으로 경북대 대학원에서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고 특유의 온화한 성품과 친화력으로 대내외 관계가 원만할 뿐만 아니라 전문적 식견 또한 뛰어나다는 평을 듣고 있다.

도는 지방화 시대를 강조하는 새 정부 정책기조에 맞춰 민선8기 '경북의 힘으로 새로운 대한민국'을 이끌겠다는 이철우 경북도지사의 뜻에 따라 지방시대를 주도할 적임자로 이달희 경제부지사를 발탁했다.

향후 경제부지사는 최근 어려운 여건 속에 통합신공항, 영일만대교 건설 등 국책사업과 민선8기 투자유치 100조 달성 등을 위한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도는 빠른 시일 내에 임용 절차 등을 마무리하고 내달 1일자로 경제부지사를 임용할 예정이다.

한편 도는 도정의 정책결정 보좌를 수행 할 정책특별보좌관(전문임기제 가급 2급상당)도 신설하고 행안부와 협의 절차를 마치는 대로 임용할 예정이다.

ksb812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