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6일 일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부산시, 에너지 절약을 위한 ‘에너지홈닥터’ 본격 추진

[부산=아시아뉴스통신] 한주성기자 송고시간 2022-06-23 08:45

2050 탄소중립 실현, 나의 생활 속 작은 실천부터 시작하자
부산시청사 전경(사진제공=부산시)

[아시아뉴스통신=한주성 기자]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냉방기기 사용이 늘어나는 6월 말부터 세대별 전력사용 진단 ‘에너지홈닥터’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에너지홈닥터’는 에너지 절약 전문가인 홈닥터들이 에너지진단을 신청한 가정을 직접 방문해 가정 내 에너지 소비 패턴을 진단하고 ▲일상생활 속 버려지는 대기전력 차단방법 ▲전자기기의 스마트한 사용법 ▲고효율 전자제품 사용에 대한 상세한 정보 등을 제공하여 시민들이 보다 더 효율적으로 전력을 사용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사업이다.
 
시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대표적인 에너지 절약 실천사업으로 지난 2012년부터 추진되어 지난해까지 총 19,575세대가 참여했다. 에너지 사용과 이로 인한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임으로써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사회적 분위기 조성에도 큰 역할을 해오고 있다.
 
시는 올해 공모를 통해 추진 지역을 사하구, 영도구, 금정구, 강서구 등 4개 구로 확정했다. 구별 10명씩 총 40명의 홈닥터가 총 2,000세대를 목표로 이달 말부터 8월까지 진단받을 세대를 모집하고, 컨설팅 활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지난 2년 동안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비대면 진단방식으로만 사업을 추진했으나, 올해부터는 대면 진단을 원하는 세대에는 홈닥터가 방문 진단하도록 했다.
 
특히,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한전도 함께 사업에 참여하고 있어, 에너지홈닥터 진단을 받은 세대가 한전이 개발한 에너지 절약실천 웹 프로그램인 ‘에너지수비대’를 통해 특정량 이상의 에너지 절감에 성공할 경우 절감량에 따라 한전에서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신창호 부산시 산업통상국장은 “에너지 효율은 가장 친환경적이며 경제적인 ‘제1의 에너지원’으로 꼽힌다. 에너지원의 효율적 사용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가정에서 쉽게 동참할 수 있는 실천사항인 만큼 에너지홈닥터 세대 진단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드린다”라고 밝혔다.  
wisechoice81@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