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19일 금요일
뉴스홈 인터뷰
정현태 경일대 총장 연임…"'대학 중의 대학' 만들 것"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2-06-28 15:51

정현태 경일대학교 총장./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경일대학교를 유지·경영하고 있는 학교법인 일청학원(이사장 하성규)은 28일 법인이사회를 열어 경일대학교 제8대 총장으로 정현태 현 총장을 선임했다.

정 총장은 법인이 추진하는 수익사업을 시대적 트렌드에 맞게 방향성을 제시했으며, 굵직한 각종 국책 사업을 수주해 대학 재정의 건전성 확보와 교육 인프라 확충의 커다란 성과를 올렸다.

또한 학령인구 감소라는 대학 전반의 위기에서도 학제개편을 혁신적으로 단행해 각종 대학 평가에서도 좋은 결과를 이끌어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정 총장은 "교육의 방향성을 확고히 하고 선즉제인(先則制人), 방어적인 경영보다는 적극적인 투자와 혁신으로 타 대학들과 차별화한다면 충분히 위기 속에서 성장할 수 있다"고 말했다.

대학 경영에서도 정 총장의 철학은 잘 드러난다. 정 총장은 "법인에서 추진하고 있는 '디케어' 건강검진센터와 지역 스포츠 테마파크 설립은 미래 경일대 주력 역량의 사업장이 될 것"이라며 "위기 속에서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대학 경쟁력을 올리고 재정 건전성을 높여 양질의 교육과 안정된 교육 인프라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정 총장은 "고여 있는 호수보다 흐르는 강이 삶을 윤택하게 한다"며 "지금까지는 설립자의 유지인 '학생이 즐겁게 공부하는 대학'을 만들기 위해 앞만 보고 달려왔다면 앞으로는 경일대를 대학의 장래를 선도적으로 제시하는 '대학 중의 대학'으로 만들어 지역사회에 기여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