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18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제주도, 제12회 제주 공공디자인 공모전 수상작 선정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2-08-04 15:31

제주도청 전경./사진제공=제주도청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제12회 제주 공공디자인 공모전 대상으로 일반부에서는 이용기씨, 중·고등부에서는 최진성 군의 작품을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유니버설디자인 브랜드(로고) 디자인 및 생활안심(범죄예방) 디자인을 주제로 대중교통 시설물, 다중이용시설, 편의시설물, 브랜드(로고) 디자인 등 창의적인 디자인을 적용한 170개(전국 중·고등부 97개, 대학·일반부 73개) 작품이 출품됐으며, 이 중 28개 작품이 수상작에 올랐다.

일반부 대상에는 이용기씨의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한 공존을 위한 포용도시로서 유니버설디자인의 가치를 담다’, 중·고등부 대상에는 최진성군의 ‘사각지대 신호등’이 선정됐다.
 
일반부 대상작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한 공존을 위한 포용도시로서 유니버설디자인의 가치를 담다’는 제주 유니버설디자인의 비전을 제주 고유의 색상에 적용한 작품으로, 푸른색은 공존과 안전을, 회색은 자활을, 녹색은 청정환경을, 오렌지색은 자율을 상징적으로 표현했다.
 
중·고등부 대상작 ‘사각지대 신호등’은 사각지대 설치용 시설물 디자인으로 어느 각도에서도 설치가 가능하고, 다양한 기능(동작 감지, 스피커)을 탑재해 밤길 보행자, 청각 장애인 등 모두의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한 디자인으로서 창의성과 공공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입상자에게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대상), 제주도지사상(대상 외)과 상금(일반부 대상 300만 원, 중·고등부 대상 100만 원)이 수여되며, 당선작은 도청 등 공공공간에서 전시·홍보할 예정이다.
 
박재관 제주도 도시디자인담당관은 “작품전시회를 통해 우수작에 대한 홍보뿐만 아니라 활용 가능한 디자인은 공공디자인 사업에 적극 적용해 공공디자인 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