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0월 02일 일요일
뉴스홈 스포츠
경산 리틀야구단, 전국대회 첫 우승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2-08-11 19:52

'2022 U-12 전국유소년야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경산 리틀야구단./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경산 리틀야구단(단장 경산시장)은 지난 3일부터 10일까지 7일간 울진 죽변 야구장에서 열린 '2022 U-12 전국유소년야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50개 팀 100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경산 리틀야구단은 4강전에서는 서울 중량 리틀야구단을 16대 12로 이겼다. 결승전에서는 경북 구미 리틀야구단을 상대로 4대 3의 접전 끝에 승리를 거두면서 창단 후 전국대회 첫 우승의 영예를 차지했다.

경산 리틀야구단은 지역의 야구 꿈나무 육성을 위해 2009년 창단 후, 전국대회 8강 이상의 성적 및 대구경북대회에서 여러 차례 우승을 차지하는 등 전국의 리틀야구 강자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지난 6월 '2022 강남지회장배 대구경북리틀야구대회'에서도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서상우 감독과 함께 리틀 50명, 주니어 30명의 선수로 구성된 경산 리틀야구단은 야구를 통한 어린이들의 기초체력 증진과 질서 의식 함양 및 지역 내 우수 선수 양성에 목표를 두고 있다.

한편 2020년 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SK와이번스에 지명된 박형준(외야수) 선수, 2021년 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삼성라이온즈에 지명된 강도훈(외야수) 선수 및 장재혁(투수) 선수가 경산 리틀야구단 출신으로 프로선수의 꿈을 이뤘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