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1월 30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제주시,부동산시장 침체불구.. 건축허가 지난해 대비 증가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장하준기자 송고시간 2022-11-18 17:25

제주시청 (사진제공=제주시)


[아시아뉴스통신=장하준 기자] 제주시는 올해 10월 기준 건축허가 면적은 162만 1,068㎡(3,143건)로 지난해 같은 기간 114만 3,467㎡(3,138건)보다 42% 증가했다고 밝혔다.
올해 10월 기준 용도별 허가 면적을 살펴보면 주거용은 85만 4585㎡(1,488건)로 전년 같은 기간 48만 1,978㎡(1,334건)보다 77% 증가했고, 비주거용은 76만 6,483㎡(1,655건)로 지난해 같은 기간 66만 1,488㎡(1,804건)보다 16%가 증가했다.


주거용의 경우 이도주공 2·3단지 아파트 등 4곳의 재건축으로 인하여 허가 면적이 대폭 늘어났으며 비주거용의 경우 물류창고 및 공업용시설 등이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


다만, 실제 착공면적은 올해 10월 기준 92만 9,586㎡(2,024건)로 지난해 같은 기간 92만 3,724㎡(2,183건)과 유사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원자재 가격 인상으로 인한 건축단가 상승 및 인플레이션과 금리 인상 등 대출규제 여파로, 내년 부동산 시장 상황이 악화될 것으로 보여 실 착공 건수는 관망세를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제주시 관계자는“건축허가 수요에 맞춰 신속한 인허가 민원처리를 통해 주민편익 증진에 노력해 나갈 계획”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