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2월 01일 수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김성삼 대구한의대 교수, 원효 진영 완성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2-12-01 21:15

삼성현역사문화관 특별기획전 '고려가 그린 원효' 전시
김성삼 대구한의대학교 교수가 완성한 원효성사의 진영./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대구한의대학교(총장 변창훈) 김성삼 교수가 오랜 시간 고증을 걸쳐 원효의 진영을 완성했고, 경산시 삼성현역사문화관 특별기획전 '고려가 그린 원효' 전시를 통해 다시 태어났다.

신라 천년의 역사를 뛰어넘고 고려와 조선은 물론 중국과 일본에서도 최고의 스승으로 존경받았던 인물을 그려내는 작업은 결코 쉽지 않았다. 수많은 고증과 스님들과의 탐문을 거쳐 초본을 그리는 데만 무려 5개월이 걸렸다. 원효성사의 탄생지 제석사 혜능 스님 등 많은 분들의 가르침으로 새로운 원효성사의 진영을 완성할 수 있었다고 한다.

한국불교의 종주, 한국불교사 최대의 학자이며 사상가로 대표되는 인물을 꼽으라면 단연 '원효(617~686)'가 으뜸이다. 소크라테스가 인류 인문학의 상징이듯 원효는 한국불교의 상징이다. 자국의 이익을 위해 단 한 치의 양보도 없이 전쟁을 불사하는 불안한 국제정세. 서로의 이익을 위해 국민의 안전을 볼모로 힘 겨누기를 하는 국내정세. 이 치열한 대립과 이기를 위해 오직 일심(一心)과 화쟁(和錚)으로 세상의 화합과 통합을 이룬 위대한 종교가이자 사상가, 학자였던 원효가 경산에서 화려하게 부활했다.

원효성사의 진영과 현대 미술 작가들의 해석으로 새롭게 탄생한 '고려가 그린 원효' 특별전은 경북 경산시 남산면에 위치한 삼성현역사문화관 기획전시실에서 오는 6일부터 내년 7월30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