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01월 30일 월요일
뉴스홈 정치
후쿠시마 오염수 관련 해외전문가 토론회 개최

[서울=아시아뉴스통신] 김용진기자 송고시간 2023-01-20 15:56

후쿠시마 오염수 관련 해외전문가 토론회 개최(사진제공=더불어민주당 후쿠시마오염수해양방출대응단 단장 위성곤)


[아시아뉴스통신=김용진 기자]더불어민주당 후쿠시마오염수해양방출대응단 ( 단장 위성곤 ,  간사 양이원영 ,  김승원 ,  윤영덕 ,  윤준병 ,  이원욱 ,  이장섭 ,  이정문 ,  전용기 ,  최기상 ) 이 지난해  9 월에 이어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 방출 저지를 위한  2 차 토론회를 오는  26 일 ( 목 )  오전  10 시 국회에서 개최한다 .

 이번  2 차 토론회는 최근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를 해양에 방류하겠다고 밝히며 오염수 방류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의 위험성에 대한 과학적 · 기술적 분석과 대응 방안 마련을 위해 열린다 .  지난해  9 월에 열린  1 차 토론회는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수 해양 방출에 대한 국제법적 대응 가능성과 필요성을 중심으로 논의가 이뤄졌다 .

특히 이번 토론회는 원전 관련 세계적인 전문가들이 패널로 참여하고 ,  기본소득당 ( 용혜인 ) 과 시대전환 ( 조정훈 ) 도 참여하면서 ,  정부 여당의 적극적인 대응을 촉구하는 국회 차원의 목소리가 더욱 힘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

이번 토론회에서는 태평양도서국포럼 (PIF) 에서 발족한 과학자 패널 소속 과학자가 발제를 진행할 예정이다 .  태평양도서국포럼 (PIF) 는 태평양 독립국가 및 자치지역의 정부수반회의로서 호주 ,  뉴질랜드 ,  피지 등  18 개 회원국이 속해있는 국제협력회의체로 지난해  3 월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 방류 계획에 대한 과학적 대응을 위해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원자력 및 해양과학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된 과학자 패널을 발족한 바 있다 .

발제를 맡은  PIF  과학자 패널 소속 과학자들은 도쿄전력과  IAEA 로부터 오염수 관리 데이터를 수집해 분석하고 총  3 회의 관계자 미팅을 진행하며  ‘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는 안전하다 ’ 는 도쿄전력과  IAEA 의 주장에 심각한 문제점이 있다는 사실을 발견하고 ,  전문가의 과학적 ,  윤리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이 문제의 공론화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

 이에 과학자들은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의 문제점을 요약한 브리핑 문건을 작성했으며 ,  이번 토론회 등을 통해 해당 내용을 발표하고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의 문제점을 입증할 다양한 분석데이터와 연구자료를 각국 언론에 제공할 계획이다 .  다만 ,  과학자들의 발표가 태평양 도서국 포럼 (PIF) 과 포럼 소속 회원국들의 의견을 공식적으로 대표하는 것은 아니다 .

발제 이후 지정토론은 심은정 원자력안전위원회 방재환경과장 ,  송기호 법무법인 수륜아시아 변호사 ,  주영대 한국수산업경영인중앙연합회 사무총장이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에 따른 국내현안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

토론회를 주최한 더불어민주당 후쿠시마오염수해양방출대응단 ( 단장 위성곤 ) 은 이번 토론회를 통해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에 대한 과학적 평가를 토대로 적극적으로 한국과 일본정부에 대책마련을 요구할 계획이다 .

위성곤 단장 ( 제주서귀포시 국회의원 ) 은  “ 국제해양법재판소 제소 등 강력한 국제법적 대응도 중요하지만 ,  원전과 관련해 권위 있는 전문가들의 문제 제기도 일본 정부에는 큰 압박이 될 수 있다고 본다 .” 면서 , “ 이번 토론회 역시 일본 정부로 하여금 충분히 검증되지 않은 후쿠시마 원전수 해양 방출 시도를 중단하거나 연기하도록 강력한 경고 메시지를 보내는 좋은 기회가 될 것 ” 이라고 강조했다 .



0182710888@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