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2일 목요일
뉴스홈 정치
이재명 "윤 대통령, 검찰청 말고 용산으로 날 불러주면 민생해결 도움"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3-01-31 07:00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30일 "윤석열 대통령께서 저를 검찰청으로만 자꾸 부르지 마시고 용산으로도 불러주시면 민생과 경제문제 해결에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서민들 살림살이가 팍팍하다 못해 처참할 지경"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민생경제가 다급한 구조 신호를 보내고 있는데도 별 소용없는 '찔끔 대책'을 내놓고 생색낼 때가 아니다"며 "윤석열 정권은 0.001%의 특권층과 특권 경제를 위해서만 존재하는 특권 정부가 되면 안 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국민에게 각자도생을 강요하지 말고 특단의 민생대책 수립에 여야가 머리를 맞대야 한다"면서 "에너지 물가 지원금을 포함한 30조 민생추경 편성과 국가 비상경제회의 구성을 거듭 촉구하고 횡재세 도입도 서둘러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재명 대표는 이날 대장동·위례신도시 개발 특혜 의혹에 대한 검찰의 추가 소환조사 요구에 응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긴급 기자간담회를 열고 "모욕적이고 부당하지만, (대선) 패자로서 오라고 하니 또 가겠다"고 말했다.

출석 일자와 관련해서는 "수사라는 게 오늘 내일, 내일 모레 안 하면 큰일 나는 것도 아니기 때문에 변호인과 일정을 좀 협의하겠다"며 "가급적 주중에는 일을 할 수 있게 주말을 활용하면 좋겠다"고 밝혔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