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3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제주도, 탄소중립 실천 위한 친환경농자재 지원

[제주=아시아뉴스통신] 정정호기자 송고시간 2023-03-17 00:00

제주도청 전경./사진제공=제주도청

[아시아뉴스통신=정정호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토양생태 보전을 위해 친환경·농산물우수관리(GAP) 인증을 받은 1,324농가를 대상으로 친환경농자재인 제주산 유기질비료 21만 8,322포 구입비(총 9억 7,200만원)를 지원한다.
 
제주도는 지난 1월 읍․면사무소와 동 주민센터에서 사업 신청을 받아 1차 선정과 지역농어촌진흥기금 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1,324농가를 최종 대상자로 확정했다.
 
최종 선정된 농가는 신청 시 희망한 지역농협을 통해 유기질비료를 공급받을 수 있다.
 
농가당 지원규모는 친환경·GAP 인증 면적 0.1∼5ha 범위 내에서 0.1ha당 14포까지이며, 친환경 인증농가는 포(20㎏)당 5,000원, GAP 인증농가는 포(20㎏)당 4,000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제주도는 오는 29일까지 유기질비료 구입비 지원 추가 신청을 받는다.
 
지원을 희망하는 농가는 비료의 종류, 공급시기, 공급 희망농협 및 물량 등을 기재한 신청서를 주소지 읍․면사무소 또는 동 주민센터에 제출하면 된다.
 
이달 중 추가 신청을 받아 대상자를 확정하고, 영농시기에 맞춰 유기질 비료를 신속하게 공급할 수 있도록 추진할 방침이다.
 
문경삼 제주도 농축산식품국장은 “도내 화학비료 사용 저감을 위한 친환경농자재(유기질비료) 공급 확대를 통해 농업분야에서도 탄소중립 실천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