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2일 목요일
뉴스홈 정치
임오경 국회의원, 제4회 ESG Korea Forum’ 참석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신영철기자 송고시간 2023-05-24 16:02

임 의원,“ESG경영은 국가와 기업의 생존을 좌우하는 현실적 문제”
24일 더불어민주당 임오경 의원이 제4회 ESG Korea Forum’에 참석해 발언하는 모습.사진제공=임오경 의원실

[아시아뉴스통신=신영철 기자] 더불어민주당 경기 광명갑 임오경 국회의원은 24일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제4회 ESG Korea Forum에 참석해 기업의 ESG 경영확산 필요성을 주장했다고 밝혔다.
 
이날 임오경 의원은 축사를 통해 “최근 유럽과 미국 등을 중심으로 시작된 ESG 경향이 글로벌 시장의 메가트렌드로 자리 잡아 가고 있다”며 “규범화와 의무화가 강화되고 있어 이제 ESG는 기업을 넘어 국가적 과제이자 현안으로 대두되는 시점”이라고 말했다.
 
또한 “지난 2015년 파리기후변화협약 체결 이후 ESG 선진국이라 할 수 있는 유럽 국가들이 주도하는 탄소중립 및 RE100 선언과 탄소국경조정제도 등 환경장벽이 강화되면서 우리 경제와 산업에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체질 개선을 강력히 요구하고 있는 실정”이라고 피력했다.
 
ESG경영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나 공유가치 창출을 강조하는 개념이기는 하지만 이제는 국가와 기업의 생존을 좌우하는 현실적 문제로 직면하고 있다는 것이다.
 
24일 더불어민주당 임오경 의원이 제4회 ESG Korea Forum’에 참석해 발언하는 모습.사진제공=임오경 의원실

이어 임 의원은 “ESG요소 중 최근에 심각하게 부각되고 있는 기후 위기와 환경문제는 인류와 지구의 지속가능성을 크게 위협하는 실존적 위험으로 다가오고 있다”며 “우리가 환경을 파괴한다면 우리는 사회를 가질 수 없다”라는 인류학자 마가렛 미드의 말을 인용해 “기후 위기 대응을 위한 탄소중립, ESG경영은 우리가 생존할 권리를 지키는 것”이라고 주장하고 나섰다.
 
ESG행복경제연구소와 한스 경제가 주최한 이번 포럼은 국회ESG포럼, 환경부, 서울대 환경대학원, 전국경제인연합회, 대한상공회의소, 한국경영자총협회, 전국은행연합회, 한국금융투자협회, 여신금융협회, 에너지경제연구원 등이 후원했다.
 
한편 서울대 환경대학원 제1기 ESG전문가과정을 수료한 임오경 의원은 자신의 지역구인 광명시를 ESG 대표 도시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히며 국회에서 꾸준한 ESG 관련 활동과 지역 내 탄소중립활동에 최선을 다 하고 있다.
 sinyouc119@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