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9일 수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경산시, 동남아 시장 진출 종합무역사절단 파견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3-05-25 21:46

4년 만에 무역사절단 파견 재개…중소기업 수출 판로 개척 지원 나서
경북 경산시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경북 경산시(시장 조현일)는 경산지역 중소기업의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위해 5월28일부터 6월3일까지 인도네시아(자카르타)와 베트남(호치민)에 종합무역사절단을 파견한다.

이번 종합무역사절단 파견은 코로나 팬데믹 이후 4년 만에 재개된 사업으로, 글로벌 경기 둔화와 러-우 사태 장기화 등 불안정한 대외 여건 속에서 장기화한 수출 부진을 타개하고 지역 경제의 활력을 되찾고자 경산시장을 단장으로 섬유기계, 기계 부품, 식품, 화장품 등 11개 사의 지역 기업들이 참여한다.

파견기업은 사전 연계된 바이어와 현지에서 1:1 맞춤형 상담을 통해 기업의 제품을 소개하고, 현지 수출 계획 등을 논의한다.

또한 경북도 자카르타 사무소와 코트라 호치민 무역관 등 수출 관련 유관기관을 방문해 각국의 경제 동향과 시장 진출 전략 등을 청취하고 교류 강화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특히 인도네시아에서는 재인도네시아 한인회장과 재인도네시아 한인상공회의소 자문위원을 초청해 한-인도네시아 경제교류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지역 기업들의 현지 시장 진출을 협의할 예정이다.

아울러 자카르타 근교의 인도네시아 최대 산업지역인 찌까랑에서 지역 기업인 ㈜삼화기계(대표 안태영)와 제일연마공업㈜(대표 오유인)이 운영하는 현지 공장을 찾아 직원들을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할 예정이다.

조현일 경산시장은 "인도네시아와 베트남은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에도 불구하고 2022년 5%를 넘는 경제성장률을 달성하는 등 높은 성장 잠재력을 보유한 곳이며, K-콘텐츠의 영향 등으로 우리나라 상품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 교역량도 증가하고 있어 수출시장으로서 아주 매력적인 지역"이라며 "이번 동남아 종합무역사절단 파견으로 관내 기업의 수출시장 진출을 확대하고 다양한 수출 지원책을 통해 지역 기업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