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5월 23일 목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故 송해, 8일 1주기…여전히 그리운 영원한 국민 MC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3-06-08 13:18

송해/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방송인 송해가 세상을 떠난지 1년이 됐다.

송해는 지난해 6월 8일 오전 자택에서 세상을 떠났다. 향년 95세.

송해는 1955년 '창공악극단'으로 데뷔해 '세모방 : 세상의 모든 방송', '부캐전성시대', '송해 1927', '운수대통 일보직전', '특등비서', '내 팔자가 상팔자' 등에 출연하며 활동했다.

1988년부터 '전국노래자랑'을 34년간 진행하며 '국민 MC'로 많은 사랑을 받은 故 송해는 '최고령 TV 음악 경연 프로그램 진행자(The world's oldest TV music talent show host )'로 기네스 세계 기록에 등재되기도 했다.

한편, 고인의 유해는 대구 달성군 송해공원에 안장된 부인 석옥이 씨 곁에 안치됐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