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6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제주도, 2024년 재해예방사업 국비 300억 원 확보

[제주=아시아뉴스통신] 정정호기자 송고시간 2023-09-20 00:00

제주도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정정호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내년도 재해예방사업의 국비 300억 원을 확보했다.
 
올해 재해예방사업에 반영된 국비 269억 원(총 사업비 538억 원)보다 31억 원 증가된 금액이다.
 
올해 초부터 행정안전부, 기획재정부 등을 방문해 재해예방사업의 타당성을 설명하고 국비 지원의 필요성을 지속적으로 피력한 결과, 내년 사업 목표액인 300억 원의 국비를 확보하는데 성공했다.
 
재해예방사업은 기상이변에 따른 태풍과 호우 등 자연재난으로 발생하는 각종 재해의 취약요인을 사전에 체계적으로 정비하는 사업으로, 내년도 사업계획은 신규지구를 포함해 5개 사업·23개 지구다.
 
사업 분야별 국비 확보액은 △자연재해위험개선 11개 지구(신규 2, 계속 9) 129억 원 △풍수해 생활권 3개 지구(계속 3) 54억 원 △급경사지 붕괴위험지역 3개 지구(신규 1, 계속 2) 7억 원 △우수유출저감시설 3개 지구(신규 1, 계속 2) 109억 원 △소하천 스마트 계측 관리 시스템 3개 지구(신규 3) 1억 원 등이다.
 
특히 지난해 태풍 내습과 집중호우로 침수피해가 컸던 서귀포시 대정읍 일원의 정비사업 신규지구 2개소가 선정되면서 2027년까지 총 사업비 536억 원(국비 268억 원)이 투입돼 대정읍 일원의 우수관로 정비 및 저류시설 설치를 통해 침수 피해를 예방할 계획이다.

강동원 제주도 도민안전건강실장은 “이상기후로 인한 태풍 및 집중호우 등 자연재해 발생빈도가 매년 증가하는 상황으로 방재역량 강화를 위한 선제적인 재해예방사업 추진과 국비 예산 확보로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재해예방사업은 국고 보조사업(50%)으로 총사업비 600억 원 규모이며, 올해 12월 국회 심의를 거쳐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