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26일 수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경산시, 임당 유니콘파크 활성화 방안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3-09-22 19:46

지하 2층, 지상 6층 규모 129개 기업입주공간, 42경산 연계 방안 도출
대한민국 ICT 벤처기업 최대 집적지 거점 구축을 위한 로드맵 구상
22일 경북 경산시청 별관2 회의실에서 열린 '임당 유니콘파크 활성화 방안 연구용역 착수보고회'.(사진제공=경산시청)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경북 경산시(시장 조현일)는 22일 시청 별관2 회의실에서 ICT 벤처창업 메카 조성을 위한 '임당 유니콘파크 활성화 방안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연구용역은 경산대임지구 내 대구도시철도 2호선 임당역에서 영남대역 사이의 자족시설용지와 업무시설용지에 ICT 기반 스타트업 기업들이 집적하기 위한 지원시설, 특구 조성, 기업 유치 방안 등의 종합 발전 계획을 수립하는 등 벤처창업생태계의 구심점이 될 임당 유니콘파크 활성화를 위한 전략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비즈니움에서 올해 8월부터 내년 1월까지 6개월간 수행한다.

이날 보고회에는 관내 대학교, 연구기관, 관련 기업 등 산·학·연 ICT 관련 전문가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과업 수행 계획을 비롯한 과업 방향 및 세부 수행 방법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임당 유니콘파크 활성화 방안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경산시청)

주요 과업 내용을 살펴보면 △지식산업센터와 창업열린공간 연계 시너지로 효율성 극대화 방안 △42경산 연계로 인재 양성-창업-기업 유치 선순환 체계 구축 방안 △기업지원, 특구 조성, 세제 혜택 등 분석 △입주 업체 관리와 수익 창출 방안, 기업 유치 및 고용 확대 방안 분석 등이다.

경산시 관계자는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일과 주거, 여가와 문화가 공존하는 ICT 기반 스타트업 밸리의 비전을 제시하고 실제로 사람들이 머무르고 놀 수 있는 공간이 될 것"이라며 "대한민국 ICT 벤처창업의 최대 랜드마크로 구축해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산시는 지식산업센터와 창업열린공간 두 사업을 전국에서 유일하게 동시 유치해 경산대임지구에 벤처창업 집적지구인 임당 유니콘파크를 조성 중에 있으며, 총사업비 1천여억원을 투입해 지하 2층, 지상 6층, 연면적 2만1702㎡의 규모로 오는 12월 착공해 2026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