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3일 일요일
뉴스홈 정치
국민의힘, '방송 중 한동훈 향해 욕설' 우상호에 "선 한참 넘었다"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나수지기자 송고시간 2024-02-09 00:21

박정하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아시아뉴스통 DB


[아시아뉴스통신=나수지 기자] 국민의힘이 방송 중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에게 "쓸데없는 소리하고 지X이야"라고 욕설을 한 우상호 의원을 비판했다.

박정하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논평에서 "무례함을 따지고 싶다 한들 욕설이 나와서야 되겠냐. 한 위원장 관훈토론회 발언을 두고 유튜브 프로그램에 출연한 우 의원의 비난이 선을 한참 넘었다. 무례함을 말했지만 우 의원에게는 천박함만이 가득했다."라고 전했다.

이어 "우 의원이야말로 5.18에 광주의 NHK 룸살롱에서 여성을 향한 쌍욕으로 익히 알려진 분 아니냐."라며 "비난에 눈이 멀어 배설하듯 뱉어내는 ‘말’ 속에서 386운동권의 본질이자 민낯을 여실히 보았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운동권 특권 정치를 종식시켜야만 하는 이유가 켜켜이 쌓여간다. 국민께서 언제까지 지켜봐야 하는 것이냐. 이제 그만 내려놓아라."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