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9일 금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TK신공항철도, 광역급행철도로 예타조사 신청사업 선정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4-02-15 18:42

TK신공항 접근교통망 구축으로 활성화 및 경쟁력 강화
대구경북통합신공항 조감도./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대구·경북 신공항철도(이하 '신공항철도')가 15일 국토교통부 투자심사위원회에서 예비타당성조사 신청 대상사업으로 선정됐다.

이는 지난 1월 대통령 주재 민생토론회에서 발표한 '지방권 광역급행철도 도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첫 번째 후속조치이다. 신공항철도는 이후 기재부 예타 대상사업으로 확정되면 철도건설을 위한 필수과정인 예타 절차에 들어가게 된다.

신공항철도는 TK신공항 핵심 접근철도망 확충을 위해 대구~TK신공항~의성까지 복선철도로 건설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2019년 대구시와 경북도에서 공동 건의해 2021년 7월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신규로 반영됐으며, 비수도권 광역철도 활성화를 위해 5개 선도사업에 선정된 사업이다.

2021년 11월부터 국가철도공단에서 사전타당성조사 용역을 실시해 왔으며 TK신공항 수요 등을 반영해 이번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신청하게 됐다. 이후 기획재정부의 재정사업평가위원회 심의에서 4월쯤에 대상사업으로 최종 선정하고 예비타당성조사를 수행하는 절차로 추진하게 된다.

신공항철도는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급 급행차량이 투입될 예정이다. 향후 TK신공항철도가 개통되면 최고속도 180㎞/h로 최단 시간에 TK신공항에 접근할 수 있는 교통망이 구축돼 신공항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게 된다.

아울러 달빛철도(대구~광주), 경부선, 중앙선으로 연계돼 남부경제권 구축 및 지역경제 발전을 이끄는 대구굴기 핵심 프로젝트가 된다.

김대영 대구시 교통국장은 "신공항철도는 대구 미래 50년을 내다보는 TK신공항 핵심 철도망 구축사업이다"며 "국토부, 기재부와 긴밀히 협의해 신공항철도가 공항 개항시기에 맞춰 완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