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6일 화요일
뉴스홈 청와대
대통령실, "尹 대통령 허위 조작 영상 강력 대응할 것"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자희기자 송고시간 2024-02-24 00:10

(사진제공=대통령실)


[아시아뉴스통신=윤자희 기자] 대통령실이 법적대응을 예고했다.

김수경 대통령실 대변인은 지난 23일 브리핑에서 "윤석열 대통령 허위 조작 영상이 빠르게 확산하고 있어 관련 내용 보도에 대한 경각심을 환기하고자 한다."라며 "메타, 틱톡 등 SNS를 통해 윤석열 대통령 양심 고백 연설 등 허위 조작 영상이 유통됨에 따라 서울경찰청은 2월 21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해당 영상 삭제, 차단을 요청했다. 방심위는 다음 날인 2월 22일 해당 영상이 정보통신 심의규정 중 사회 혼란을 현저히 야기할 우려가 있는 내용 등을 위반한 것으로 보고 신속히 심의하기로 결정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방심위는 통신소위를 개최해 실제 영상을 이용해 만든 해당 게시물이 일반인들이 실제로 대통령이 관련 발언을 한 것으로 오인하게 할 우려가 크다는 점에서 정보통신 심의규정 제8조의 3 사회 혼란을 현저히 야기할 우려가 있는 정보로 판단해 접속 차단을 의결했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일부 매체에서 사실과 다른 허위 조작 영상을 풍자 영상으로 규정하거나 가상 표시가 있어서 괜찮다는 등으로 보도하고 있는 점에 심각한 우려를 표하는 바다. 이는 가짜 뉴스를 근절해야 하는 언론의 사명에도 반하는 행동이다."라며 "해당 영상은 명백히 허위 조작 영상이며 설령 가상이라고 표시를 했다고 하더라도 가상 표시를 삭제한 편집 영상이 온라인에서 확대, 재생산되고 있으므로 반드시 근절돼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대통령실도 향후 이와 같은 허위 조작 영상에 대해서는 강력하게 대응할 방침이다."라고 덧붙였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