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4월 19일 금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대구가톨릭대, 베트남 대학·기업과 4차 산업 분야 인력양성 협약 체결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4-03-01 19:17

지난달 23일 베트남 다낭 동아대학교에서 열린 '반도체, 로봇 공학, 소프트웨어, 정보기술 산업의 인력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에서 관계자들이 협약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대구가톨릭대학교)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대구가톨릭대학교(총장 성한기)는 지난달 23일 베트남 다낭 동아대학교에서 경북경산산학융합원(원장 김봉환), 제주대학교(총장 김일환), 다낭 동아대학교(이사장 르엉 민 섬), 다낭 소프트웨어 기업가클럽(회장 부이 응옥 빈)과 '반도체, 로봇 공학, 소프트웨어, 정보기술(ICT) 산업의 인력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 기관은 반도체·로봇 및 정보기술 산업의 △상생협력 및 공동 연구개발, 기술사업화, 인력양성 지원 △생태계 조성을 위한 비즈니스포럼 및 기업 네트워크 지원 △기술, 시장 정보 교류를 통한 기업 진출 및 우수인력 상호 활용 등을 약속했다.

또한 이번 협약을 통해 다낭 소프트웨어 기업가클럽 소속 기업은 한국과의 협력 프로젝트 수행 시 다낭 동아대학교를 포함한 베트남 내 대학의 참여 기회를 제공한다. 경북도는 외국인 인력을 통해 지역 인력난 해소와 국가 R&D 및 비R&D 분야에 대한 대학 간 교류와 협력을 촉진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봉환 대구가톨릭대 반도체대학장(경북경산산학융합원장)은 "산학융합지구 조성을 통해 대학과 기업이 융합할 수 있는 산학 융합 모델을 공유했으며, 대구가톨릭대가 다낭 동아대학교의 강사나 학생들을 위한 반도체 분야의 무료 교육과정을 제공할 준비가 돼 있다"고 전했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