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4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수원특례시의회 도시환경위원회, 황구지천 공공하수처리시설 등 현장방문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양종식기자 송고시간 2024-04-24 16:56


▲ 수원특례시의회 도시환경위원회, 황구지천 공공하수처리시설 등 현장방문./사진제공=수원시의회


[아시아뉴스통신=양종식 기자]수원특례시의회 도시환경위원회는 제381회 임시회 기간 중인 24일 황구지천 공공하수처리시설과 대유평지구 기반시설 공사현장을 방문했다.

먼저 위원회는 호매실동에 위치한 황구지천 공공하수처리시설 공사현장을 찾아 시설 관계자로부터 하수처리시설 및 상부 편익시설 등 진행 상황을 청취하고 시운전 현장을 둘러봤다.

조미옥 위원장은 “공공하수처리시설과 상부 편익시설에 대한 주민들의 기대감이 크다.

시설 가동 후 악취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고 안전 확보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총 1,36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 황구지천 공공하수처리시설은 2024년 6월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 상부 편익시설은 4월 착공해 연내 준공을 계획하고 있다.

이어 위원회는 최근 스타필드 수원이 개점한 대유평지구 기반시설 공사현장을 방문해 선재미주차장, 화산지하차도 연장공사 등 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관계부서 공무원 및 시설 관계자와 교통문제에 따른 대책을 논의했다.

특히 화산지하차도 연장공사 구간은 최근 스타필드 수원의 개점과 맞물려 극심한 교통체증을 겪고 있어, 위원회는 ▲구체적인 공기 단축방안 수립 ▲차선 도색 등 시민 교통불편 최소화 ▲안전관리 철저 등을 당부했다.

조 위원장은 “스타필드가 수원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됐지만, 기반시설이 늦어 많은 불편이 발생했다 안전을 전제로 미비된 기반시설을 빠르게 완성해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didwhdtlr7848@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