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3일 목요일
뉴스홈 정치
조국, "김건희가 있을 곳은 서울중앙지검 조사실"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나수지기자 송고시간 2024-06-11 00:08

조국 ./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나수지 기자]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가 김건희 씨가 있을 곳은 서울중앙지검 조사실이라고 말했다.

조 대표는 지난 10일 최고위원회의에서 "윤석열 대통령은 해외 순방길에 올랐다. 한국과 중앙아시아의 경제협력 관계를 기대해달라고 말한다. 덕담하고 아이디어를 나누는 비즈니스 포럼에 참석한다. ‘K실크로드’ 협력구상으로 포장했다만, 한가해 보인다."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 집에 불이 나 대들보와 서까래에 불이 붙었고 외양간 어미 소는 도망을 갔고 송아지는 다쳤다. 식구 모두 불 끄려고 이리 뛰고 저리 뛰고 있는데, 빚쟁이 가장은 친구 사귀겠다고 소주잔 부딪치러 가는 꼴이다."라고 덧붙였다.

조 대표는 "한동안 숨어 지내던 배우자 김 씨도 동행했다. 연예인들도 사회적으로 물의를 일으키면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고 자숙한다. 김 씨 윤리 의식과 염치는 그보다 못하냐. 아니면 6개월간 ‘자숙’으로 충분했으니, 이제 본격적으로 나서도 된다고 생각하시는 것이냐. 윤 대통령을 통해 서울중앙지검장과 자신의 사건을 담당한 차장들을 교체하고 나니, 자신만만해지신 것이냐."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 윤 대통령과 장관 등 공식 수행원들이 있어야 할 곳은 실크로드로 가는 비행기가 아니라, 비상 경제대책 회의장이다. 김 씨가 있을 곳은 해외 정상 배우자와 마주 앉는 화려한 사교장이 아니라, 서울중앙지검 조사실이어야 한다."라며 "도대체 대한민국을 어디까지 추락시킬 작정이냐. 지난 총선 때 그렇게 아프게 심판받고도 아직 정신을 못차리셨냐. 한심하다."라고 덧붙였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