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24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코리아 브랜드 모델 선발대회, 유리아나 개막식 패션쇼 성황리 마쳐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신영철기자 송고시간 2024-06-24 19:03

지난 19일 브랜드 모델 조직위원회가 주최하는 '코리아 브랜드 모델 선발대회'가 서울 광진구 능동 세종대학교 광계토관에서 개최하는 자리에 유리아나 모델들이 갈라쇼를 펼치고 있다.사진제공=작가 이한

[아시아뉴스통신=신영철 기자]코리아 브랜드 모델 조직위원회(위원장 김의기)가 주최하는 '코리아 브랜드 모델 선발대회'가 지난 19일 서울 광진구 능동 세종대학교 광계토관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24일 유리아나에 따르면 이날 ‘코리아 브랜드 모델 선발대회’에 댄스스포츠 프로출신이자 디자이너인 박영애 유리아나대표가 참가해 24명의 모델이 3개 조의 테마로 설정해 ▶1조 드레스 팀은 날씬한  몸매를 자랑하며 매력적인 모습을 표현하고 ▶2조 기황후 팀은 철의 여인인 기황후의 기품과 품격 묘사 ▶3조 중세 팀 또한 우아하고 고풍스러운 백작 부인을 표현해 개막식 패션쇼를 무대에 올려 화려하게 장식했다.
 
지난 19일 브랜드 모델 조직위원회가 주최하는 '코리아 브랜드 모델 선발대회'가 서울 광진구 능동 세종대학교 광계토관에서 개최하는 자리에 유리아나 드레스 팀이 날씬한 몸매를 자랑하며 박영애 대표와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작가 이한

또한 유리아나 갈라쇼에는 24명의 모델의 화려한 의상과 섬세하고 활력 넘치는 워킹을 통해 심사위원은 물론 관중들로부터 뜨거운 기립 박수를 받아 시선을 사로잡기 까지 했다.
 
이번 '코리아 브랜드 모델 선발대회'에 김민영, 보배, 우숙자, 김윤정, 박현주, 방승애, 김혜란, 우민경, 박화춘, 이계숙, 정다겸, 이경희, 이복순, 정미숙, 안옥주, 양정아, 강보라, 박길순, 황재이, 이승아, 윤미리, 이명심, 전향미, 장영숙 모델이 참가해 자신들 만의 표현을 잘 묘사해 어느 모델 선발대회에서조차 찾아볼 수 없을 만큼 인상적인 대회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지난 19일 브랜드 모델 조직위원회가 주최하는 '코리아 브랜드 모델 선발대회'가 서울 광진구 능동 세종대학교 광계토관에서 개최한 자리에서 유리아나 박영애 대표가 김의기 조직위원회 위원장과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작가 이한

김의기 위원장은“'코리아 브랜드 모델 선발대회'에 유리아나 박영애 대표를 비롯해 모델들에게 이렇게 화려하고 훌륭한 개막식을 연출해 줘 감사하다”라며“오늘 참석한 심사위원뿐만 아니라 관람객들의 귀와 눈을 즐겁게 해줘 고마움을 위원장으로서 대표해 고맙다”고 말한 후 “유리아나가 국내를 넘어 세계로 도약하는 계기를 발판 삼아 발전하길 바란다”고 덧붙여 전했다. 

한편 유리아나 박영애 대표는 댄스스포츠 프로 출신이자 디자이너로서  20여 년간 활발한 활동을 펼치며 국제 심사 자격증을 취득해 프로 댄스로서의 면모를 보이며 독특하고 화려한 의상을 만들고 있어 시니어 모델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을 뿐만 아니라 매월 3회에 걸쳐 자선 공연 행사는 물론 유리아나 패션쇼를 직접 연출·기획까지 할 만큼 남다른 열정을 보인다.
 
지난 19일 브랜드 모델 조직위원회가 주최하는 '코리아 브랜드 모델 선발대회'가 서울 광진구 능동 세종대학교 광계토관에서 개최하는 자리에 유리아나 중세팀이 박영애 대표와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작가 이한

앞서 박영애 대표는 ‘불꽃처럼 살다 가리’ 자서 시집을 출판해 세간에 작가로서 명성을 얻고 있다.

 
지난 19일 브랜드 모델 조직위원회가 주최하는 '코리아 브랜드 모델 선발대회'가 서울 광진구 능동 세종대학교 광계토관에서 개최하는 자리에 유리아나 기황후팀이 박영애 대표와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작가 이한
 
지난 19일 브랜드 모델 조직위원회(위원장 김의기)가 주최하는 '코리아 브랜드 모델 선발대회'가 서울 광진구 능동 세종대학교 광계토관에서 개최하는 자리에 유리아나 박영애 대표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제공=작가 이한

 sinyouc119@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