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7월 14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경산시, 6·25전쟁 제74주년 기념식 개최

[대구경북=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송고시간 2024-06-25 22:36

자유대한민국을 지킨 영웅들을 기억하며, 6·25 그날을 되새기다
25일 경북 경산시민회관에서 열린 '6·25전쟁 제74주년 기념식'에서 참석자들이 만세삼창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경산시청)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경북 경산시(시장 조현일)는 6·25전쟁의 역사적 의미를 재조명하고 희생과 헌신으로 나라를 지킨 6·25 참전유공자에 대한 존경과 감사를 전하기 위해 25일 경산시민회관에서 '6·25전쟁 제74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은 6·25참전유공자, 국가유공자와 유족, 기관단체장 등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소리향 예술단, 육군제2작전사령부 군악대의 기념공연을 시작으로 국민의례, 화랑무공훈장 전수 및 표창 수여, 기념사, 헌시 낭송, 결의문 낭독, 6·25의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화랑무공훈장은 6·25전쟁에 참전해 공을 세운 고(故) 황대석 상병의 유가족에게 국방부 장관을 대신해 전수하고 경산시는 국가를 위한 숭고한 희생에 감사함을 표했다.

또한 이날 기념식에는 경산중학교 1학년 학생 280명이 참여해 6·25전쟁의 역사적 교훈을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전쟁 당시 공군 종군 문인이었던 조지훈 시인이 전쟁의 참상을 보고 창작한 작품인 '다부원에서'를 직접 낭송해 의미를 더했다.

한편 경산시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해 지역 내 6·25 참전유공자에게 위문품을 전달하고, 24일 보훈안보단체장 간담회를 개최해 의견을 청취하고 그동안의 공헌과 노고에 대한 감사와 존경의 뜻을 전했다.

조현일 경산시장은 "이 땅의 자유와 평화를 지켜낸 참전유공자분들의 희생과 공헌에 깊은 감사와 경의를 표한다. 국가유공자와 유가족들이 예우 받고 존경받는 지역사회, 내일이 더 기대되는 희망과 기회의 도시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seok193@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