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5월 22일 수요일

"교육자의 날 제정하자" 목소리 나와

김희수 전북도의원, "스승의 날 폐지하고 ‘근로자의 날’처럼 ‘교육자의 날’도 마련돼야"

(아시아뉴스통신= 서도연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5월 16일 14시 50분

 김희수 전북도의원./아시아뉴스통신DB

‘교육자의 날’을 제정하자는 목소리가 나왔다.
 
전북도의회 김희수(전주6) 의원은 16일 “최근 퇴색해지고 교권이 땅에 떨어진 현실에서 ‘스승의 날’을 폐지하고, 근로자의 날처럼 ‘교육자의 날’을 제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지난 2016년 부정청탁과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청탁금지법)이 시행되면서 큰 변화가 있었다”면서 “특히, 스승의 날의 경우, 교육자들 사이에서 불필요한 오해를 피하기 위해 학생과 학부모들을 피해다니는 등 교육을 둘러싼 바깥 풍경을 눈치보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희수 의원은 “이러한 현실속의 교육 앞에 교단의 입지가 좁아졌다”면서 “차라리, ‘스승의 날’을 폐지하고 ‘근로자의 날’처럼 ‘교육자의 날’을 제정해 교육자들이 이날만큼이라도 충전의 기회를 제공해야 한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