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08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광양경찰서 직원, 뇌물수수·음주운전사고…기강해이 ‘도 넘어’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조용호기자 송고시간 2016-04-24 17:34

광양경찰서 전경./아시아뉴스통신=조용호 기자

최근 전남 광양경찰서 전직 직원들이 사채업자에게 뇌물을 받은 혐의(뇌물수수)로 구속된데 이어 현직 경찰관이 음주 교통사고를 내는 등 잇따른 비위로 물의를 빚고 있다.

광양경찰에 따르면 지난 21일 오전 1시쯤 광양읍 한 도로 길가에 세워진 승용차와 트럭 등 2대를 잇달아 들이받는 현직 경찰관 A모 경사를 도로교통법 위반으로 입건했다.

전남지방경찰청은 A 경사가 이날 혈중알코올농도 0.088%의 만취상태에서 운전하다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