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06일 금요일

충주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 국제청소년무예캠프 개최

유네스코 등재 5개 무예보유국 청소년 참가

[충북=아시아뉴스통신] 홍주표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8월 14일 10시 04분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 무예 열린학교 자료사진./아시아뉴스통신DB

충북 충주에 있는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가 15~21일까지 6박7일 동안 제3기 국제청소년무예캠프를 개최한다.
 
올해 세번째 개최되는 이번 캠프는 청소년의 발달과 국제교류 증진을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와 충청북도, 충주시의 후원을 받아 진행된다.

16일 개최되는 캠프 입소식에는 김광호 유네스코한국위원회 사무총장과 루이스 엥히끼 소브레이라 로뻬스(Luis Henrique SOBREIRA LOPES) 주한 브라질대사가 참석해 축하의 말을 전한다.

충주시청소년수련원에서 진행되는 이번 캠프는 유네스코에 등재된 무예보유국인 한국(택견, 씨름)을 비롯해 몽골(부흐), 브라질(카포에이라), 카자흐스탄(쿠라쉬), 터키(오일레슬링)에서 청소년들을 초대해 각국의 대표 전통무예를 체험한다.
 
또 유네스코 유관기관을 방문하는 프로그램과 함께 무예의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과정 등의 특별 강좌가 진행된다.
 
특히 새롭게 마련된 유엔의 지속가능개발목표, 유네스코의 이념, 무형문화로서의 무예, 세계시민교육 등 다양한 강의가 준비돼 있다.
 
국제무예센터는 이번 캠프를 통해 각국 청소년들이 전통무예 및 언어를 포함한 세계문화를 다각적으로 이해함으로써 이들의 글로벌 마인드 함양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321885@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